2019.08.19(월)

다아라매거진 로고

e-book

검색 폼
윙배너

[그래픽뉴스] 미·중 무역분쟁 불확실성, 수출 마이너스 성장

자동차, 자동차부품, 일반기계, 선박 등 하반기 수출 증가 기대

[그래픽뉴스] 미·중 무역분쟁 불확실성, 수출 마이너스 성장 - 다아라매거진 그래픽뉴스
그래픽 디자인=이상미 기자

올 하반기에도 한국의 수출은 완연한 회복을 기대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미·중 무역분쟁, 브렉시트 등 정책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글로벌 투자 및 소비 부진 등으로 본격적인 회복이 힘들 것이라는 전망이다.

한국무역협회 국제무역연구원의 ‘2019년 상반기 수출입 평가 및 하반기 전망’에서 연간 수출액은 6.4% 감소한 5천660억 달러, 수입은 4.1% 줄어든 5천130억 달러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해 한국 수출은 사상 최초로 6천억 달러를 뛰어넘어 6천49억 달러를 기록한 바 있다.

무역수지는 수출이 수입보다 더 큰 폭으로 감소해 전년보다 축소된 530억 달러 흑자를 점쳤다.

주요 품목 중에서는 반도체가 미중 무역분쟁 장기화에 따른 글로벌 IT기업의 데이터센터 투자 지연 등으로 수출 회복시점이 4분기 이후로 늦춰질 것이라는 관측이 나왔다. 연간 수출액도 전년보다 21.1% 감소해 1천억 달러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석유화학은 북미 신증설 설비의 가동, 석유제품은 국제유가 하락과 대규모 정기보수 등으로 10% 안팎의 수출 감소세가 예상된다. 철강제품은 글로벌 수요 정체, 중국 생산 증가에 따른 단가 하락, 미국 등의 수입규제 강화로 하반기 수출 감소폭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반면 자동차, 자동차부품, 일반기계, 선박 등은 하반기 중 수출 증가를 기대해볼 만하다. 자동차는 미국 경제의 견조한 성장세 지속, SUV 및 친환경차 수출 확대, 신차 효과 등에 힘입어 연간 5.2%의 수출 증가율이 기대된다. 선박은 2017년 수주한 선박의 인도 및 LNG·초대형 원유운반선(VLCC)의 수출 호조가 예상되고 일반기계도 미국·인도 등 주요 수출시장의 인프라 및 설비투자 확대로 전년 수준을 웃돌것으로 예측했다.

무협 국제무역연구원 문병기 수석연구원은 “하반기에도 우리 수출은 미중 무역분쟁에 따른 보호무역주의 확산, 세계경제의 정책 불확실성에 따른 투자·소비 지연 등으로 빠른 회복을 기대하기 힘든 상황”이라면서 “환율·유가·금리 변동성 확대 등 단기 리스크에 적극 대응하고 신남방·신북방 시장 개척, 소재·부품산업 고부가가치화, 소비재·신산업 수출 경쟁력 강화 등에 힘써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상반기 수출은 중국 제조업 경기 둔화와 주력 품목의 수출단가 하락으로 부진을 면치 못했다. 수출가격이 하락한 반도체, 석유 관련 제품이 상반기 전체 수출 감소의 80% 이상을 차지했다. 국가별로는 전체 수출의 4분의 1을 차지하는 중국이 두 자릿수의 감소율을 기록하면서 총수출 감소세의 절반 이상을 점유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통권 334호]
제29 - 08월

e-Book 보기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제호 : 다아라매거진등록번호 : 서울 라 00047등록일/발행일 : 2005년 9월 21일

사업자등록번호 : 113-81-39299 발행/편집인 : 김영환

주소 :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대통령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