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2(월)

다아라매거진 로고

e-book

검색 폼

[그래픽뉴스] 국내 자동차 인구 2.2명당 1대

전기차·수소차 등 친환경차(2%), 수입차(9·4%) 지속 증가

[그래픽뉴스] 국내 자동차 인구 2.2명당 1대 - 다아라매거진 그래픽뉴스

지난해 말 기준 국내 자동차 누적 등록대수가 2천320만2천555대를 기록했다. 국토교통부는 2017년보다 67만4천 대(3.0%) 늘었다고 밝혔다. 인구 2.234명당 자동차 1대를 보유하고 있는 셈이다.

전체 자동차 등록대수 증가세는 2014년부터 5년 동안 소폭 감소하고 있다. 그러나, 1가구 2~3차량의 보편화,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완만하겠지만 당분간은 지속적인 증가세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국산차는 2천103만 대(90.6%)이며 수입차는 217만 대(9.4%)로, 수입차의 점유율은 꾸준히 증가하고 있으며 증가속도도 점점 더 빨라지고 있다.(2004년 1.0%→2008년 2.1% →2012년 4.0%→2015년 6.6%→2017년 8.4%→2018년 9.4%)

연료 종류별로는 휘발유와 LPG차량은 등록 대수가 각각 1천63만 대, 204만 대로 점유율은 지속해서 소폭 감소(휘발유: 2012년 49.2%→2018년 45.8%, LPG: 2012년 12.8%→2018년 8.8%)했다. 경유차는 993만 대 등록돼 증가세가 둔화 추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정부의 친환경차(Green Car) 보급확대 정책과 국민들의 공기질 등 대기환경에 대한 인식 변화에 따라 친환경자동차의 등록대수가 오름세다. 친환경자동차로 분류되는 하이브리드, 전기, 수소자동차는 총 46만1천733대로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1.5%에서 2.0%로 늘어나 친환경차의 점유율이 점차 증가하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최근 환경문제로 관심을 끌고 있는 전기차는 2017년 등록대수가 2만5천108대 이었으나, 지난해는 5만5천756대로 1년 만에 약 2.2배, 수소차도 2018년 말 893대로 전년(170대) 대비해 약 5.3배 많아졌다.

자동차 신규 등록은 0.2% 감소했다. 국산차는 153만8천 대(83.5%)이며 수입차는 29만8천 대(16.2%)로, 2017년 대비 국산차는 2.0% 감소하고, 수입차는 10.8% 증가했다.

말소와 관련해서는 특수자동차가 가장 큰 말소 증가율(9.4%)을 보인 반면, 승합자동차는 2017년 대비 말소 등록이 4.8% 감소했다.

국토부 이대섭 자동차운영보험과 과장은 “최근의 미세먼지 심각성, 차량유지비 절감, 자동차 연비에 대한 국민적 관심 증가에 따라 자동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구매패턴도 계속해서 변화되고 있다”며, “시장의 흐름과 시대변화에 맞는 자동차 정책의 수립·시행이 가능하도록 자동차 등록현황을 세분화해 국민이 원하는 맞춤형 통계를 지속적으로 제공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통권 330호]
제29 - 04월

e-Book 보기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제호 : 다아라매거진등록번호 : 서울 라 00047등록일/발행일 : 2005년 9월 21일

사업자등록번호 : 113-81-39299 발행/편집인 : 김영환

주소 :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대통령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