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7(토)

다아라매거진 로고

e-book

검색 폼
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윙배너

[Technical News]이산화탄소, 석유화학 중간체로 전환 가능해져

온실가스 저감 및 친환경 석유대체 자원 개발 기대

[Technical News]이산화탄소, 석유화학 중간체로 전환 가능해져 - 다아라매거진 기술이슈
개발된 촉매를 이용해 이산화탄소로부터 석유화학 중간체를 합성·활용하는 과정


석유자원의 고갈 및 지구온난화에 따라 이산화탄소의 효율적 제거 기술의 필요성도 증대되고 있다.

이산화탄소로부터 메탄올, 디메틸에테르 등의 중간체를 거쳐 다양한 석유화학 원료를 합성하는 촉매기술이 연구돼 왔지만, 아직까지 촉매가 비활성화 되면서 효율이 저하되는 문제가 남아 있었다.

이에, 이산화탄소를 활용해 청정연료 및 석유화학 제품을 생산할 수 있는 기반이 마련됐다. 배종욱 교수(성균관대학교) 연구팀이 균일한 중형 기공의 촉매를 이용해 이산화탄소로부터 유용한 석유화학 중간체를 생산하는 화학공정 기반기술을 개발했다고 한국연구재단은 밝혔다.

연구팀은 알루미나와 구리 나노구조가 합성된 촉매를 개발해 이산화탄소에서 디메틸에테르를 합성할 수 있도록 유도했다.

5~8nm(나노미터)의 기공이 규칙적으로 세공된 알루미나가 구리의 열적 안정성을 향상시켜 고온·고압의 반응조건에서도 촉매가 안정적·효율적이었다.

특히 갈륨 혹은 아연 산화물을 촉매에 보조적으로 포함시킴으로서 이산화탄소 전환율이 30% 이상 증대됐다.
나아가 연구팀은 구조적으로 안정한 중형 세공의 알루미나 및 제올라이트 촉매를 제조해 디메틸에테르로부터 석유화학 기초유분(올레핀, 벤젠, 톨루엔, 자일렌 등)을 합성하는 기술도 개발했다.

배종욱 교수는 “이 연구는 지구 온난화의 주범인 이산화탄소를 전환하는 새로운 안정화된 고효율 촉매기술이며, 향후 청정에너지 및 석유화학 중간체를 합성하는 기반 기술이 될 것”이라며 연구의 의미를 설명했다.

배 교수는 “청정 연료인 디메틸에테르를 이산화탄소의 수소화 반응을 통하여 직접 합성하는 반응은 셰일 가스 및 제철소에서 발생하는 부생가스 등을 고부가화 할 수 있는 방법”이라며, “이 기술을 이용해 지구온난화의 주범인 이산화탄소의 저감 및 지속 가능한 석유대체 자원의 효과적인 활용 방법이 될 수 있다. 나아가 석유화학 기초유분 및 중간체(올레핀, 벤젠, 톨루엔, 자일렌 등)를 합성할 수 있어서 국내 석유화학 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기반기술이 될 것으로 판단된다”고 언급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ad광고추천제품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통권 338호]
제29 - 12월

e-Book 보기

가상화폐 시세

loader
Bitcoin logo icon 비트코인
%
Ethereum logo icon 이더리움
%
Ripple logo icon 리플
%
Provided by Bithumb logo icon

추천제품

1/8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