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21(금)

다아라매거진 로고

e-book

검색 폼

[기술뉴스]태양전지, 친환경 페로브스카이트 이용해 생산 비용 낮추고 효율 높여

재료연구소, 값싼 재료로 높은 안정성 가질 수 있는 기술 개발

[기술뉴스]태양전지, 친환경 페로브스카이트 이용해 생산 비용 낮추고 효율 높여 - 다아라매거진 기술이슈
비납계 비스무스 패로브스카이트 소재의 구조를 조절하여 광 흡수도를 향상


페로브스카이트는 사면체, 팔면체 또는 입방체의 결정구조를 가지는 물질이다. 구성 원자에 따라 강유전 특성 및 초전도 현상과 같은 우수한 물리적 특성을 보인다. 태양전지에 응용했을 때 실리콘 태양전지보다 높은 23.3%의 전력 변환 효율을 나타낸다.

하지만 기존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는 광 활성층 물질로 효율이 높은 납을 사용하고 있으며, 태양전지 셀의 상부 전극으로는 값비싼 귀금속 전극을 주로 사용한다. 또한 귀금속 전극은 진공장비를 이용해 증착하여 사용되기 때문에 대면적 증착이 어렵고 증착 속도도 느린 단점이 있다.

뿐만 아니라, 태양전지는 빛을 받아 형성된 정공(+)을 전극으로 이동시켜주는 역할을 하는 홀(정공) 전도체를 사용하는데, 이는 에너지 효율을 높이는데 도움이 되지만 수분이나 산소에 노출되면 쉽게 부식되는 등 낮은 안정성으로 대량 합성이 어렵고 공정이 복잡해 가격이 높은 단점을 가진다.

이에, 재료연구소(소장 이정환, KIMS) 표면기술연구본부 에너지융합소재연구센터 신종문 박사(박사후 연구원), 송명관 박사 연구팀이 부산대학교 진성호 교수, 울산과학 기술원 이준희 교수 연구팀과 함께 인체에 유해한 납과 값비싼 귀금속 전극이 필요 없는 대면적화가 가능한 친환경 비스무스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를 개발하는데 성공했다.

연구팀은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물질의 문제점인 유해성과 낮은 안정성 해결, 그리고 나아가 저렴한 재료를 사용해 상업화에 어울리는 태양전지를 제작하는데 주목했다.

이를 위해, 안정성이 떨어지는 홀 전도체 물질을 없애고 광 활성층의 밴드 갭을 줄여 효율을 높였다. 또한 귀금속 전극을 사용하지 않고 상대적으로 가볍고 전도성이 우수한 카본으로 대체해 롤투롤(Roll to Roll), 프린팅 공정 등을 통한 대면적 태양전지 제작을 가능하게 하는 한편, 비스무스 페로브스카이트 소재의 구조 변화를 통해 효율을 향상시키는데 성공했다.

유무기 하이브리드 페로브스카이트 태양전지 산업은 기존 실리콘 태양전지에 비해 저가격, 가공 용이성, 유연성, 재료의 다양성 등과 같은 독특한 강점을 가진다. 이를 통해 미래의 ‘웨어러블(Wearable)’, ‘프린터블(Printable)’ 태양전지 등 새로운 용도의 유비쿼터스 태양전지 시대를 선도할 하나의 강력한 대안으로 각광받고 있다.

연구책임자인 재료연구소 송명관 선임연구원은 “본 기술은 낮은 단가에 안정적인 태양전지를 제작할 수 있는 기술로써, 배터리와 같은 에너지 저장장치와 접목해 다양한 이동기기의 전원공급 장치로 사용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네이버 밴드 PDF

0 / 1000

많이 본 뉴스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1991년 창간 다아라매거진

[통권 332호]
제29 - 06월

e-Book 보기

산업전시회 일정

미리가보는 전시회

제호 : 다아라매거진등록번호 : 서울 라 00047등록일/발행일 : 2005년 9월 21일

사업자등록번호 : 113-81-39299 발행/편집인 : 김영환

주소 :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대통령표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