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아라 매거진 _ 2017.07

매거진뉴스

[FA Brief]스마트기기·자율주행차시장 성장… ‘멤스 센서’ 시장 ‘활짝’

첨단센서 2025 포럼 개최…IoT 시장 커지면 센서시장도 ‘가속’

[FA Brief]스마트기기·자율주행차시장 성장… ‘멤스 센서’ 시장 ‘활짝’ - 다아라매거진 매거진뉴스
첨단센서 2025 포럼이 한국반도체산업협회 9층 세미나실에서 산업통상자원부, 한국산업기술평가연구원 주최로 지난 6월 20일 개최됐다.


차세대 센서 시장의 주인공은 멤스(MEMS) 센서가 될 것으로 보인다.

첨단센서 2025 포럼에서 LG전자 김성혁 팀장은 ‘Architectiong Sensor Solution’ 발표를 통해 “멤스 소자는 초기 자동차와 산업용 센서로 적용된 후 프린터와 디스플레이 기기 분야로 확대됐고, 모바일에 응용되면서 급격히 증가됐으며 사물인터넷(IoT) 시대를 맞아 더욱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멤스 센서는 반도체 제조공정의 미세 가공기술을 응용해 제조한 마이크로 혹은 나노 단위의 고감도 센서를 일컫는다. 모션센서, 환경센서, 음향센서 등 종류가 다양하며, 최근에는 스마트폰과 모바일 게임기 등에 적용되고 있는 자이로스코프, 지자기, 가속도 센서 등에 멤스 기술이 활용되면서 급속히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

LG전자 김성혁 팀장은 “최근 빅데이터에 대한 이야기가 많아지면서 기업에서 데이터수집에 집중하는 경향이 보인다. 그런데 센서 빅데이터를 하루에 몇 기가를 모았다고 해도 실제 사용할 수 있는 데이터는 10% 정도 밖에 되지 않는다. 앞으로의 센서는 이러한 부분을 고려해 데이터 수집을 할 수 있도록 구현돼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또한 “센서의 진화방향을 스마트폰을 통해 살펴보자면, 스마트폰을 분리하면 기판위는 심플하다. 한 모듈안에 다양한 센서가 패키징 기술로 구현돼 있기 때문인데 앞으로도 이러한 추세가 가속화될 것으로 보이며, 커넥티비티(connectivity), 시큐리티(security) 등도 함께 고려될 것”이라고 말했다.

미래에셋 박원재 이사는 4차 산업혁명과 센서시장 전망에 대해 발표하며 “인간처럼 인식하는 센서의 개발을 위해 다수의 기업들이 개발경쟁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센서시장에서 멤스 센서는 시장의 성장축을 담당할 만큼 중요해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현재 멤스 센서 제조기업들은 ST 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보쉬, 인벤센스, 텍사스인스트루먼트(TI), 놀스(Knowles Acoustics) 등이 상위권에서 경쟁하고 있다”고 말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1. 1[FA Brief]하니웰, 먼지 센서 HPM 시리즈 출시
  2. 2[Economy]다시 시작된 원화 강세, 원-달러 환율 추가 하락 유도하나?
  3. 3[EnergyⅡ]2020년 이후 세계 태양광시장 연 100~150GW 규모
  4. 4[Bitcoin]‘비트코인’, 문명의 이기인가 위험한 도박인가
  5. 5[Seminar]커넥티드 카 보안,‘완성차업계’ VS ‘통신업계’ 구도 그려져
  6. 6[3D Printing]3D 프린팅 시장, 활성화 정책 힘 받고 새 정부와 飛上

제품리뷰

㈜다아라 사업자번호 : 113-86-70903통신판매 : 서울 구로-0421

㈜산업마케팅 사업자번호 : 113-81-39299통신판매 : 서울 구로-1499

㈜산업일보 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 서울 아 00317

서울시 구로구 경인로 53길 15 중앙유통단지 업무 A동 7층

고객센터 1588-0914

팩스 : 02-2616-6005

이메일 : cs@daara.co.kr

상담시간 : 오전 9시~오후 6시

초지일관 삿갓맨